복지협찬 삿포로 오도리 비어가든

복지협찬 삿포로 오도리 비어가든

삿포로의 오도리 공원이 맥주로 뒤덮인다! 국내 최대급 비어가든

2019년 7월 19일~8월 14일

Due to the spread of COVID-19 pandemic, it will be canceled.
Please check the official website for more details.

삿포로 오도리 비어가든은 삿포로 시내의 중심부오도리 공원에서 해마다 개최되는 거대한 비어가든입니다. 약 1km나 되는 행사장에 약 13,000석의 테이블이 설치되어 삿포로와 근교의 공장에서 직송되는 생맥주와 세계 각국의 맥주도 판매하므로, 블록마다 다른 비어가든에서 맥주 맛을 비교해 가며 마실 수 있습니다. 탁 트인 공원에서 홋카이도의 제철음식을 음미하면서 국내의 유명한 맥주 회사들의 맥주를 만끽할 수 있는 「삿포로 오도리 비어가든」은 1959년부터 시작된 「삿포로 여름축제」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홋카이도의 대표적인 야외 이벤트입니다. 밤에는 다소 쌀쌀한 날도 있기 때문에 걸칠 옷을 준비하시는 게 좋습니다.

삿포로에서 맛있는 징기스칸을 먹기 위한 깨알 상식| 특집
삿포로의 역사는 맥주와 함께 시작되었다!? | 키워드
Sapporo Craft Beer Forest(삿포로 크래프트 비어 포레스트)|이벤트
엔조이, 크래프트 맥주! 강력 추천 삿포로 맥주 관광|특집
크래프트 맥주를 즐기는 삿포로 관광. 삿포로 크래프트 맥주 포레스트 실행위원 사카마키 기쿠오 씨|인터뷰

가벼운 차림으로 출발!

비어가든 기간 중에는 오도리 공원의 각 초메에, 스테이지를 포함한 특설회장이 설치된다. 회장 안에는 테이블석과 서서 마실 수 있는 장소, 천막이 있는 테이블석 등이 있어서, 회장에 도착하면 취향에 맞는 장소를 확보하자. 삿포로 시내의 지정 호텔에 숙박하면 예약할 수 있는 「오모테나시트」와 세트메뉴 주문이 필수인 예약석도 준비되어 있다. 맥주와 요리는 티켓과 교환하는 방식으로 운영되기 때문에 창구에서 티켓을 구입한 후 카운터에서 상품을 교환하던지, 회장내의 티켓 판매 직원에게 직접 구입하여 상품을 주문하자. 맥주를 좋아하는 사람들로 붐비는 회장에서 커다란 짐을 놓아둘 곳이 마땅하지 않으니 가벼운 차림으로 가는 것을 추천한다. 짐은 호텔에 맏겨 두거나 오도리 역의 코인 로커를 활용하자. 그리고, 회장 내에 화장실도 있으니까 걱정할 염려는 없다.

사람이 적은 평일의 낮을 노리자!

기간 중에는 맥주를 좋아하는 삿포로 시민으로 매일 북적이지만, 그 중에도 가장 사람들이 몰리는 시감은 퇴근 후인 평일 17시부터 밤까지. 거기서 여행객의 여러분에게 추천하는 것은 자리에 여우가 있는 평일의 낮. 눈부신 햇빛에 흔들리는 나무들의 목색

여러 회장을 두루두루 다니면서 비교하며 마시자!

하나의 회장에서 자리를 잡고 맥주를 맛보는 것도 즐겁지만, 오도리 공원의 6개의 회장을 둘러보면, 대기업의 일본산 맥주부터 세계의 맥주까지 섭렵할 수 있는 것이 「삿포로 오도리 비어가든」의 좋은 점. 맥주메이커 별로 대용량 사이즈의 타워 피쳐가 준비되어 있으니까 여러 명이 갈 때에는 도전해 보자. 비어가든 후에는 시가지의 크래프트 맥주를 마시러 가서 맥주의 도시 삿포로를 만끽하자.

홋카이봉오도리에 참가해보자!

비어가든이 개최되는 동안 「삿포로 여름축제」의 마무리는 오도리 공원의 「봉오도리」. 음악에 맞춰 춤꾼이 망루 근처에서 춤을 추는 모습은 일본의 여름에만 볼 수 있는 풍경이다. 생음악에 맞춰 춤을 추는 봉오도리는 시민인 춤꾼과 함께 여행객도 참가 가능하다. 평상복으로도 참가 할 수 있지만, 흥을 돋우기 위해서는 유카타를 추천한다. 시내에는 유카타 대여를 대여하고 입혀주는 가게가 있으니까, 유카타를 입고 봉오도리를 춰 보는 것은 어떨까.

복지협찬 삿포로 오도리 비어가든

행사 날
2019년 7월 19일~8월 14일
개최장소
삿포로시 주오구 오도리 니시 5초메~11초메
홈페이지
http://sapporo-natsu.com/english/
교통편
지하철 도자이선, 난보쿠선, 도호선 “오도리역”
추가 세부 사항
월~금 12시~21시 (일부 17시~), 토・일 16시~